國學院大學
國學院大學デジタルミュージアム

신도사전(Encyclopedia of Shinto in Korea)

●일본어 한글표기는 국립국어원 표기법에 준하나,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한 부분도 있다.
●고유명사, 전문용어는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하고, 일본식한자를 표기한다.
 (단, 한국에서 통용되는 어휘에 대해서는 한자 음독으로 표기한 경우도 있다)
Links:    초보자를 위한 그림으로 보는 신도 입문 (図説による神道入門)

詳細表示 (Complete Article)

Category 1 제4부 신사  (第4部 神社)
Category 2 제구(祭具)・장속(装束)
타이틀(Title)
일본어표기
본문(Text) 신사(神事)나 제례를 지낼 때에, 헤이하쿠(幣帛), 신센(神饌), 다마구시(玉串) 등을 놓는 책상 형태의 받침. 각각 헤이하쿠안, 신센안, 다마구시안 등으로 불리기도 한다. 크기, 형상에는 몇가지 종류가 있으며, 다리 수는 4, 8, 16 등이 있다. 오늘날에는 좌우 다리가 4개씩 있는 8족이 가장 일반적이며, 이것을 팔족안(八足案), 팔각안(八脚案), 팔족궤(八足机), 혹은 줄여서 팔족, 팔각이라고 한다. 『엔기시키(延喜式)』의 제(制)에서 보면, 진기관(神祇官)이 신사에 봉폐(奉幣)할 경우, 다이샤(大社)에서는 안 위에 놓여진 헤이하쿠를 바치고, 쇼샤(小社)에서는 안 밑에 놓여진 헤이하쿠를 바치는 것으로 안죠샤(案上社), 안게샤(案下社)라는 표현도 생겼다.
이노우에 노부타카(井上順孝)
クリックすると音声を再生します

An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편백나무로 만든 이세신궁(伊勢神宮)의 안(案). (고쿠가쿠인國學院대학 박물관)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안(案)이 사용된 예. 고모(薦:야생의 짚으로 엮어 만든 매트)를 지면에 깔고, 그 위에 안을 세우고 안 위에 다마쿠시(玉串)를 둔다.(아이치현愛知県:아츠타熱田신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