國學院大學
國學院大學デジタルミュージアム

신도사전(Encyclopedia of Shinto in Korea)

●일본어 한글표기는 국립국어원 표기법에 준하나,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한 부분도 있다.
●고유명사, 전문용어는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하고, 일본식한자를 표기한다.
 (단, 한국에서 통용되는 어휘에 대해서는 한자 음독으로 표기한 경우도 있다)
Links:    초보자를 위한 그림으로 보는 신도 입문 (図説による神道入門)

詳細表示 (Complete Article)

Category 1 제4부 신사  (第4部 神社)
Category 2 제구(祭具)・장속(装束)
타이틀(Title)
신요
일본어표기
神輿
본문(Text) 신령이 오타비쇼(御旅所) 등에 행차하는 미유키(神幸) 때에 신령이 일시적으로 자리잡는 고시(輿). ‘미코시’라고도 읽는다. 보통 ‘오미코시’라고 불린다. 대부분은 검은색의 옻칠을 한 목제로, 형태는 사각, 육각, 팔각형 등이 있고 받침과 몸통, 지붕으로 구성되어 있다. 옥상에는 봉황 또는 파꽃(葱花)을 두고, 받침에는 두개의 봉을 길게 통과시키고, 또 거기에 옆쪽으로 봉을 붙이는 경우도 있다. 신요의 기원은 명확하지 않지만, 나라(奈良)시대의 대불(大仏)건립 때, 우사하치만다이신(宇佐八幡大神)을 교토(京都)에 맞이할 때에 보라색의 렌요(輦輿)가 사용되었다고 전해지고 있다. 헤이안(平安)시대 이후, 고료(御霊)신앙의 보급과 함께 신요가 신이 타는 것으로써 전국적으로 이용되게 되었다고 한다. 소수의 사람이 짊어지는 것에서 다수의 사람이 짊어지는 것, 또 소박한 것에서부터 화려한 것까지, 오늘날에는 다채롭다. 원래 우지코(氏子)가 짊어지는 것이었지만 도시에서는 일반인도 참가하는 것도 있다.
모토사와 마사시(本澤雅史)
クリックすると音声を再生します

Shin'yo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아키하바라(秋葉原) 전기가(電気街)를 순행하는 신요(神輿). (도쿄:간다마츠리神田祭)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배에 실어져 순행하는 신요(神輿).(이시카와현石川県:미코시羽咋신사)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아사쿠사(浅草)・산자마츠리(三社祭)의 신요(神輿). 가미나리몬(雷門) 앞에서 격하게 흔드는 광경과 사루다히코(猿田彦)가 선도해서 순행하는 광경.(도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