國學院大學
國學院大學デジタルミュージアム

신도사전(Encyclopedia of Shinto in Korea)

●일본어 한글표기는 국립국어원 표기법에 준하나,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한 부분도 있다.
●고유명사, 전문용어는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하고, 일본식한자를 표기한다.
 (단, 한국에서 통용되는 어휘에 대해서는 한자 음독으로 표기한 경우도 있다)
Links:    초보자를 위한 그림으로 보는 신도 입문 (図説による神道入門)

詳細表示 (Complete Article)

Category 1 제4부 신사  (第4部 神社)
Category 2 신타이(神体)・신포(神宝)
타이틀(Title)
신사츠・마모리후다
일본어표기
神札・守札
본문(Text) 신사츠는 호부(護符)의 한 종류로 신사에서 발행하고, 신령 혹은 그 초자연적인 힘을 나타내는 상징물 등을 나무, 종이, 금속조각 등에 기록(쓰거나 새기거나)한 것이다. 가미다나(神棚)에 넣거나, 문, 대문, 기둥, 천정 등에 붙이는 비교적 사이즈가 큰 것을 말한다. 대부분은 무병식염(無病息災), 가내안전, 천하태평, 상매번성(商売繁盛) 등을 기원하지만, 화재방지, 도난방지, 번개방지, 벌레방지 등 특정의 목적을 명기한 것도 있다. 구마노산샤(熊野三社)에서 나온 구마노고오(熊野牛王) 등과 같이 복잡한 구상(図像)이 그려져 있는 것도 있고, 헤이안(平安)말기부터 근세에는 뒷면에 기청문(起請文)이 사용되어진 특수한 것도 있었다. 근세에는 이세신궁(伊勢神宮) 다이마(大麻)도 신사츠의 한 종류로 오시(御師)에 의해서 전국적으로 배포되었다.
마모리후다도  호부의 한 종류이지만, 휴대 가능한 오후다(御札)를 말한다. 보통, 면 등의 아름다운 천으로 만든 주머니(守袋)에 넣어서 배포했다. 신사츠와 동일하게 종이, 나무, 금속 등과 같은 것도 있다. 그 기원은 온묘도(陰陽道)나 사원에서 만들기 시작하여, 나중에 신사에서도 이것을 배워서 제작, 수여하는 풍조가 생겼다고 한다. 종류는 많으며 주로 질병예방, 가내안전, 순산, 번개방지, 벌레방지, 교통안전, 수난예방, 액운방지 등, 몸에 지니기 위한 개인적으로 신의 조력을 바라는 성격의 것이 많다.
오카다 요시유키(岡田芳幸)
クリックすると音声を再生します

Shinsatsu, Mamorifuda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미츠미네(三峯)신사에서 배포된 신사츠(神札). 권속(眷属)인 오오카미(山犬)가 그려져 있다. (고쿠가쿠인國學院대학 박물관)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이세신궁(伊勢神宮)에서 배포된 진구타이마(神宮大麻). (고쿠가쿠인國學院대학 박물관)

クリックすると画像を拡大表示します

니우츠히메(丹生都比売)신사의 온다사이(御田祭)에서 배포된 아마노미야호인(天野宮宝印). (와카야마현和歌山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