國學院大學
國學院大學デジタルミュージアム

신도사전(Encyclopedia of Shinto in Korea)

●일본어 한글표기는 국립국어원 표기법에 준하나,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한 부분도 있다.
●고유명사, 전문용어는 일본어 발음대로 표기하고, 일본식한자를 표기한다.
 (단, 한국에서 통용되는 어휘에 대해서는 한자 음독으로 표기한 경우도 있다)
Links:    초보자를 위한 그림으로 보는 신도 입문 (図説による神道入門)

検索結果一覧(Search Results) 【表示切替】

  • Category 1:
  • Special Topics

타이틀(Title) 일본어표기 본문(Text)
1 기업의 신사 企業の神社 회사, 기업이 부지 안이나 사옥에 신사를 모시는 예는 적지 않다. 그다지 주목을 받지 않았던 기업의 실태를 조사한 서적이 『기업의 신사(企業の神社)』(神社新報社編)이다. 이 책을 보면 기업과 신사의 의외의 관계를 알 수 있어서 흥미롭다. 이 책에서 들고 있는 사례에서 기업의 신사를 몇개 소개하겠다. 역시 이나리(稲荷)신사가 인기가 많은 것 같다. 아사히신
2 신사의 오미쿠지에 흉은 없는가? 神社のおみくじに凶は無い? 오미쿠지바코(おみくじ箱)는 어느 곳의 신사든지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인기가 있다. 길(吉)이 나올까, 흉(凶)이 나올까? 그러나 신사에서 흉(凶)를 뽑은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다. 엔기(縁起)가 좋은 것으로 그 신사의 가치가 정해지기에 오미쿠지도 엔기모노(縁起物)의 하나이다. 흉(凶)이 적힌 종이를 넣지 않는다는 신사가 많다. 원래는 하나씩 구지를 뽑았지만
3 여성교조와 신들림 女性教祖と神憑り 신도계신종교의 교조 중에는 신들림의 체험을 격은 인물이 적지 않다. 특히 여성교조는 특징적인 신들림 체험을 한 예가 많다. 덴리교(天理教)의 나카야마 미키(中山みき)는 덴포 9년(天保, 1838)에 요세카지(寄加持) 중에 갑자기 신에 들려 , 그 상태가 3일 밤낮 계속되었다고 한다. 그 때의 신은 ‘원래의 신(元の神, 모토신)・진실한 신(実の神, 미노신)’
4 태양을 들이마신 교조 太陽を呑みこんだ教祖 고대 종교에서는 천체가 숭배대상이 되는 일은 드물지 않지만, 그 중에서도 태양숭배는 눈에 띄게 많다. 신도도 태양숭배의 요소를 품고 있고, 아마테라스는 태양이 신격화된 신이다. 아마테라스를 제신(祭神)으로 하는 신사는 많지만, 교파신도의 구로즈미교(黒住教)의 태양에 대한 가치평가는 좀 특이하다. 그것은 교조 구로즈미 무네타다(黒住宗忠)의 ‘덴메이지키쥬(天命